• 최종편집 2022-07-03(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2.11 14: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893572382_20220210164028_7164770164.jpg

 ‘행복으로 [다함께:품다]’ 사회공헌 협약식을 진행했다

 


 

 

국내 최대 규모의 유아교육 전문연구소 동심연구소(대표이사 정신)는 아동옹호 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과 국내 미취학 아동 결연 후원을 위한 ‘행복으로 [다함께:품다]’ 사회공헌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행복으로 [다함께:품다] 사회공헌 협약식은 동심연구소가 개발한 ‘우리아이 행복프로젝트’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품:다] 캠페인’이 함께하는 기부 프로젝트로, 국내 미취학 보호 아동에 대한 결연 연계를 통해 보육, 긴급 의료비, 학습 지원 및 성장에 필요한 정서적 지지에 이르기까지 세상에 홀로 남겨진 아이들의 행복한 성장을 지원할 목적으로 이뤄졌다.

동심연구소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하는 ‘행복으로 [다함께:품다]’ 프로젝트는 사회정서학습(SEL)을 기반으로 한 ‘우리아이 행복프로젝트’ 제휴 기관과 함께 사회공헌 사업의 하나로 교육을 통한 선한 나눔을 실천하며 더불어 교육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전개하게 됐으며, 전국의 3000여 개의 유아교육 기관이 함께 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3월 신학기부터 시작되며 ‘우리아이 행복프로젝트’의 제휴 기관의 아이들과 부모님, 선생님, 원장님이 가정 연계 활동과 교육 참여 후 후기를 남기면 동심연구소가 매월 후기 개수를 집계해 [품:다] 캠페인에 기부한다. 이를 통해 약 30여 명의 유기, 아동 학대 피해, 무연고 등 보호대상 아동을 매월 지속해서 후원하게 된다.

10일 서울시 중구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본부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동심연구소 최경근 상무이사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여승수 서울3지역본부장을 비롯한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협약식에 참여한 동심연구소 최경근 상무이사는 “오늘 이 자리는 전국의 우리아이 행복프로젝트 3000여 개 제휴 기관이 미취학 보호 아동을 위한 나눔을 실천하는 후원 기관으로서의 제휴 기관이라는 또 다른 의미를 상징하며, 이를 대표해 동심연구소가 참석하게 된 것이라 생각한다. 동심연구소는 우리의 미래인 아이들의 행복을 위해 함께 해주시는 부모님과 선생님 그리고 원장님들과의 연대를 통해 보호 아동의 성장과 자립을 위한 선한 나눔을 지속적으로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여승수 서울3지역본부장은 “우리아이 행복프로젝트 제휴 기관이 보호 아동 지원을 위한 [품:다] 캠페인에 함께 동참해주셔서 매우 기쁘다. 연간 발생하는 보호 아동수는 4000명에 이르며, 이들을 위한 기초적인 보육에서부터 자립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지원이 필요하다. 이번 협약을 통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동심연구소와 함께 도움이 필요한 미취학 아동의 건강하고 행복한 성장을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심연구소는 ‘우리아이 행복프로젝트’를 통해 유아교육 기관과 제휴를 맺고 아이들의 전인적 성장과 행복을 추구하는 전인교육시스템을 지원하고 있으며, 유아교육업의 미래와 발전을 위해 영유아 중심의 교육, 생활, 문화 전반의 프로그램을 기획, 연구 개발하고, 부모, 교사, 유아교육 기관장을 대상으로 한 교육 및 연수 기회를 제공해 교육을 통한 선한 영향력을 전하고 있다.

이 밖에도 1996년부터 재단법인 선한뜻(구 사단법인 동심)을 설립해 아프리카 케냐 나이로비에 효남초등학교를 설립하고, 급식 및 교직원 임금을 지원하는 등 전 세계 모든 아이들이 행복할 권리와 평등한 교육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꾸준한 국내외 아동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심연구소,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행복으로 [다함께:품다] 사회공헌 협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