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3(일)

제주 선덕사, ‘전통산사 문화유산 활용사업’ 4월부터 전개

산사가 보유한 문화재를 활용해 특색 있고 매력적인 프로그램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4.20 11:3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보도자료 이미지.jpg

대한불교조계종 제주 선덕사가 진행하는 사찰 문화 체험 ‘묘법이야기 보따리’

 

대한불교조계종 제주 선덕사가 2022년 전통산사 문화재 활용사업을 4월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전통산사 문화재 활용사업은 문화재청 공모 사업으로, 산사가 보유한 문화재를 활용해 특색 있고 매력적인 프로그램을 발굴 및 운영한다.


선덕사가 소장한 묘법연화경 등은 제주특별자치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돼 있다. 대표 프로그램인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묘법이야기 보따리’를 시작으로 전문적인 사찰 문화 해설사와 함께하는 ‘걸멍 들으멍’, 제주의 명품 인문학 강좌로 자리 잡은 ‘제라한 제주 문화강좌’를 비롯, MZ세대를 겨냥한 문화재 굿즈 상품 개발 프로그램인 ‘모다들엉 배워봅주’까지 종교를 떠나 전통산사 문화재를 누구나 흥미롭게 배우고 새길 수 있는 시간으로 기획했다.

이외에도 문화재 가치와 의미를 새롭게 발견해 ICT 콘텐츠로 제작 AR 기술을 활용한 ‘찾아라! 묘법연화경’ APP과 ‘찾아라! 실감법화경’의 미디어 아트는 8월부터 공개할 예정으로, 시민들에게 더 많은 문화유산 향유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도심에서 벗어난 고즈넉한 산사 분위기를 느끼며 문화재의 가치를 체험하고 싶다면 선덕사 ‘보멍 들으멍, 마음에 새기다’에 참여하면 된다.

대한불교조계종 제주 선덕사는 모든 프로그램은 사전 예약을 통해 모집한다며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운영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주 선덕사, ‘전통산사 문화유산 활용사업’ 4월부터 전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