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3(일)

경기도지사, 김동연 47.9%·김은혜 38.8%…여론조사 '초접전'

한국갤럽 당시 0.1% 차이로 김은혜 후보가 앞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04 16:5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page.jpg
왼쪽부터 김동연 후보와 김은혜 후보(각 후보 페이스북, 블로그)

 

6·1 지방선거 경기도지사 여론 조사에서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김은혜 국민의힘 후보에 앞선 것으로 조사됐다. 그동안 각축을 벌이다 이번 조사를 통해 김동연 후보가 오차범위 밖 우위 선점에 성공했다.

 

리얼미터는 MBN 의뢰로 지난 2~3일 경기도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815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진행했다.

 

조사 결과 김동연 후보는 47.9%, 김은혜 후보는 38.8%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두 후보간 격차는 9.1% 포인트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서 ±3.4%포인트) 밖이다.

 

그동안 두 후보는 여론 조사 때마다 서로 엎치락뒤치락 팽팽한 지지율로 각축전을 벌여왔다. 한국갤럽의 여론 조사 결과 당시에는 김은혜 후보가 42.7%, 김동연 후보가 42.6%로 김은혜 후보가 0.1% 앞선 바 있다.

 

같은 기간 동일한 조건으로 남녀 813명을 대상으로 한 서울시장 후보 지지도 조사에선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가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후보에게 오차범위 밖인 14%포인트로 앞섰다. 오세훈 후보는 52.6%, 송영길 후보는 38.6%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인천시장 후보에선 유정복 국민의힘 후보가 46%,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39.5%로 유정복 후보가 앞섰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지사, 김동연 47.9%·김은혜 38.8%…여론조사 '초접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