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3(일)

송영길 후보, "민영화 문제 시민의 목소리 전달할 것"

TBS 관련해 "시민의 눈높이에 맞게 개혁하고 발전시켜 나갈 것"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19 12:1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20519_121431.png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송영길 후보 인스타그램)

 

19일 공식 선거운동을 시작한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첫 일정으로 군자차량기지를 방문했다.

 

이날 자정 기지를 방문한 송 후보는 시민의 발인 지하철의 안전을 점검하고 시민들에 교통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차량기지에서 밤을 새워가며 차량을 정비하는 많은 사람들이 얼마나 고생하고 있는지 현장을 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명박 전 대통령 시대가 돌아온다는 우려처럼 윤석열 정부가 핵심적 기간산업, 전력, 수도를 민영화하려는 움직임에 대해 쐐기를 박는 면도 있다오세훈 시장에게는 위험의 외주화시키는데 대한 경고의 의미도 있다고 밝혔다.

 

송 후보는 인천시장 시절 인천국제공항공사의 해외매각을 반대하고 송도영리병원 도입을 반대해 저지한 바 있다서울시장이 된다면 UN 아시아본부 유치같은 것은 윤석열 정부와 적극 협력하고 민영화 문제는 시민의 목소리를 전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난번에는 심판자를 뽑았다면 이번엔 유능한 일꾼을 뽑으라고 이재명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말했는데 저도 공감한다유능한 일꾼을 뽑아서 정말 심판자 속에 묻혀져 있는 우리 시민의 삶을 지켜낼 수 있는 일꾼이 누구인지 판별해달라고 전했다.

 

송 후보는 TBS와 관련해선 언론과 문화에 대해서는 지원하되 간섭하지 않는다는 것이 제 원칙이라며 시장이 되면 면밀하게 상황을 점검해서 시민의 눈높이에 맞게 TBS를 잘 개혁하고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송영길 후보, "민영화 문제 시민의 목소리 전달할 것"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