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17(월)

쓰리아이, ‘피보 팟 엑스’로 CES 2022 혁신상 수상

오토트래킹 기능∙360° 회전 움직임∙24시간 유지 배터리 등으로 사용자 편의성 증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1.06 17: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일반기사.jpg
쓰리아이 피보 팟 엑스 제품

 

인공지능(AI)·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등 메타버스 기술기업 쓰리아이(3i, 대표이사 김켄, 정지욱)가 세계 최대 정보기술(IT)·가전 전시회인 ‘CES (Consumer Electronics Show) 2022’에서 혁신상을 수상했다.


6일 쓰리아이에 따르면, 이번에 혁신상을 수상한 제품은 쓰리아이의 ‘피보 팟 엑스(Pivo Pod X)’로 올해 상반기 출시에 앞서 CES 행사에서 선공개되고 있다. 쓰리아이는 메타버스 분야가 한 축을 이루는 이번 행사에 직접 전시기업으로도 참가해 전 세계 바이어와 미디어, 소비자를 대상으로 현장 시연하며 제품력에 대한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한 오토트래킹 기능의 신제품 모델인 피보 팟 엑스는 가로 세로축 모두 움직임이 가능해 스마트폰으로 영상 촬영 시 최대 60° 수직 이동과 360° 수평 이동을 지원한다. 또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해 다양한 콘텐츠를 생성할 수 있는 최적의 크리에이터 솔루션이다. 이에 더욱 더 역동적인 활동 범위를 촬영해 한층 높은 차원의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24시간 유지되는 배터리 수명 등으로 사용자의 편의성도 높였다.

쓰리아이는 사용자의 목적에 따라 피보 팟 엑스를 포함한 다양한 피보 제품 라인업을 구성하고 있으며, 오토트래킹 기능으로 사람, 동물, 사물의 움직임을 AI가 추적해 운동 관련 영상이나 프레젠테이션 영상 촬영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피보투어를 통해 원하는 공간을 3D 가상투어로 생성해 해당 공간을 더욱 생동감 있게 구현할 수 있다.

지난해 280억원 투자 유치 성공을 통해 기술 개발과 사업 확장을 진행하고 있는 쓰리아이는 이번 혁신상 수상에 이어, 세계 최대 비즈니스 전문 소셜미디어인 링크트인의 ‘2022 Creator Accelerator Program’에서 선정한 100명의 크리에이터가 사용하고 싶은 제품으로 피보가 선정되는 등 시장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

쓰리아이 김켄 대표는 “이번 CES 혁신상 수상으로 피보의 기술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조만간 정식 출시될 피보 팟 엑스를 중심으로 급속도로 커지는 크리에이터 시장에서의 점유율 확보를 위해 공격적인 마케팅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268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쓰리아이, ‘피보 팟 엑스’로 CES 2022 혁신상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